E-2 VISA란 미국내 사업체에 일정금액 이상을 투자하여 미국 경제에 기여할 수 있는 외국인에게 합법적인 체류신분을 부여하는 소액투자 VISA로 미국에 장기 체류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그러나 E-2 VISA를 받기 위해서는 우선 사업체의 투자규모가 보통 $150,000 이상이어야 하며, 2명 이상의 직원을 고용하는 적극적인 투자활동이 필요하다. 증권이나 부동산 투자 같은 소극적인 투자로는 VISA를 받을 수 없다. 또한 사업규모에 따라 한국에서 직접 투자해야하는 비율이 다르며, 규모가 작을수록 직접투자비율이 높아야 한다.
E-2 VISA를 받을 경우 배우자의 미국 내 취업이 가능하고, 동반가족의 공립학교 입학이 가능하다. 그러나 신청인의 부모나 21세 이상의 자녀는 동반가족으로 VISA를 받지 못한다. E-2 VISA는 대개 5년짜리를 받으며, 사업체를 운영하는 동안에는 지속적으로 2년마다 VISA 연장이 가능하다.
 
 
E-2 VISA로 투자를 할 경우 우선은 미국에 장기 체류할 의도가 있으므로 앞으로 5년 내지 10년 후를 내다보고 투자를 결정하여야 한다. 따라서 회사의 형태도 장기적인 변화에 맞는 형태를 고려하여야 한다. 일반적으로 회사의 형태는 개인회사, 동업회사, LLC(유한회사), 주식회사, S 주식회사 등으로 구분한다. 여기에서 개인회사 및 동업회사는 회사설립 및 운영이 편리한 점이 있지만 무한책임의 위험성과 연속성의 미비로 장기적으로는 권할만한 형태는 아니다. 실제로 사업체를 개인회사 형태로 구입하였다가 다른 사업체로 바꾸고자 할 경우 기존회사의 매각과 동시에 E-2 Visa의 자격이 상실되고 새로운 사업체에서 다시 E-2 Visa를 신청하여야 불편함이 있다.
그러나 LLC, 주식회사, S 주식회사 등은 사업체가 바뀌어도 본인이 설립한 회사 자체는 계속 존속하므로 E-2 Visa가 계속 살아있게 된다. 그러나 이 중 S 주식회사는 비거주 외국인 주주를 가질 수 없다는 조건 때문에 E-2 Visa에는 맞지 않는다. 결국 나머지 LLC 와 주식회사(C Corporation) 두 가지만이 가장 적합한 회사형태로 보인다.
주식회사는 투자금액한도까지만 책임을 지는 유한책임의 장점이 있으나, 주식회사와 주주들이 각각 소득에 따라 세금이 부과되는 이중과세의 단점이 있다. 따라서 두 번째 세금연도부터는 S 주식회사로의 전환이 가능하므로 이를 고려해 보아야한다. 이때에도 S 주식회사의 Built in Gain Tax 문제가 있으므로 전문가와 상의를 하여야 한다. LLC는 유한회사로 세법상 단일 세금을 적용 받으면서 주식회사처럼 유한책임의 장점을 갖는 회사의 형태이다. 다만 매출액에 따라 최고 $11,790의 LLC Fee가 부가되므로 매출액이 높은 사업체에는 불리한 점이 있다. 하지만 LLC 역시 추후에 S 주식회사로 세금보고가 가능한 선택기능이 있으므로 E-2 Visa에 적합한 회사형태중 하나이다.
 
 
E-2 VISA를 받은 외국인은 첫해 소득세 보고에서 비거주자(Non-Resident) 세금보고 또는 거주자(Resident) 세금보고의 선택이 가능하다. 세금연도에 6개월 이상 합법적으로 거주한 경우 거주자 세금보고를 하게되며, 그렇지 못한 경우 다음 연도 거주기간을 합쳐 6개월을 기다린 후 거주자 세금보고를 할 수 있다.
이때 배우자나 가족 중에 사회보장번호(Social Security Number)를 받지 못한 경우에는 세금보고와 함께 Form W-7로 Tax ID 번호를 신청할 수 있다. Tax ID 번호는 세금보고에만 사용하는 납세자 번호이다.

 
 
E-2 VISA를 위해서는 한국으로부터 송금된 증명이 필요하고, 반면 한국에서는 외환관리법으로 송금이 힘든 문제점이 있다. 한국에서 송금을 하려면 우선 자금의 확실한 출처가 있어야 한다. 부동산 매매증서, 전세 계약서 등으로 자금출처를 증명할 수 있다. 한편 California주는 Community Property State로 모든 재산을 부부공동소유로 간주하므로 배우자 명의의 송금도 가능하다.
E-2 VISA 송금을 위해서는 미국에 회사를 먼저 설립한 후, 회사 은행구좌를 개설하고, 한국에서 회사 은행구좌로 직접 송금하는 것이 좋다. 한국에 있는 각 은행의 해외직접투자신고(수리)서 및 투자개요서(외화증권취득), 해외직접투자(송금)보고서 양식들을 제출하고, 이때 미국내 회사설립서류 또는 구매계약서 등을 같이 제출하면 된다.
E-2 VISA 송금을 할 경우 차후에 한국에서 사후관리보고라는 절차가 있으며, 미국에 세금보고한 것, 한국의 보고서 양식 등 요구되는 서류들을 작성하여 사후관리보고를 하여야 한다. 그러나 $500,000 이하의 소액투자의 경우 제대로 관리가 이루어지지 않고 있다.
미국에 투자하여 회수된 돈은 다시 한국으로 송금이 가능하다. 미국에서는 외국송금이 손쉽고 자유롭다. 그러나 한국에서는 $20,000이상 외국으로부터 송금을 받으면 증여성 송금으로 간주하여 한국국세청에 통보된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20,000 미만으로 송금을 한다.
한국세무 및 외환안내는 LA 대한민국총영사관 (213-385-9300) 세무담당영사에게 상담하면된다. Internet 연결 > www.koreanconsulatela.org